사회·과학 > 복지·노동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연월 공노총위원장 "공무원, 노동3권 보장해야"
국회 지방정부 노동행정 혁신 토론회 축사
 
기자뉴스 기사입력  2018/05/04 [14:59]
▲ 이연월 공노총위원장     © 기자뉴스

이연월 공노총 위원장이 국회 지방정부 노동행정 혁신 토론회참석해 공무원 노동자들의 노동3을 강조했다

 

이연월 공노총 위원장은 3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한국노총과 이용득 의원이 공동 주최한 국회 지방분권시대, 지방정부 노동행정 혁신의 과제와 방향성 모색 토론회에서 축사를 했다.

 

이 위원장은 공무원 노동자들은 실제 손발이 꽁꽁 묶여 노동이 존중받지 못한 그런 노동운동을 하고 있다공무원들에게도 노동3권이 주어져야 한다, 노동3권이 당장 어렵다고 하다면 타임오프제라도 제도화하고 법제화 해 공무원 노동자들의 노동활동을 보장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솔직히 지방분권화가 되면 공무원들이 정책을 입안하고 집행하는 단계에 수많은 문제들이 일어날 수 있다노조가 이것을 막을 수 있는 견제와 비판을 할 수 있는 그런 기능을 갖고 있다, 제대로 지방분권화가 되고 서울시 행정이 제대로 될 수 있도록 공무원 노동조합 활동이 법적으로 보장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지방정부 노동행정 혁신 토론회는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 홍영표 국회환경노동위원장, 문희상 의원, 박병석 의원, 노웅래 의원, 서영수 의원, 김주영 노총위원장, 서종수 서울노총 의장 등도 참석해 축사를 했고, 더불어민주당 기동민 의원과 우원식 원내대표도 참석해 축하했다. 토론회에는 한국노총 노동조합 소속 노조간부 및 조합원, 공노총 노조간부 및 조합원 등 관계자 500여명이 참석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5/04 [14:59]  최종편집: ⓒ 인터넷기자협회
 
 
이연월 공노총위원장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