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북노동자 대표자, 남북교류방안 모색
11일 오전 남북노동자단체 대표자 대표자회의 열려
 
기자뉴스 김철관 기자 기사입력  2018/08/11 [14:02]
▲ 대표자회의     © 기자뉴스


남북노동자단체 대표자들이 대표자 회의를 통해 남북교류 방안을 모색했다.

 

판문점선언을 이행을 위한 남북노동자단체 대표자회의가 11일 오전 9시 서울 광진구 워커힐 호텔 4층 아트홀에서 개최됐다.

 

이날 주영길 직총 중앙위원장, 김주영 한국노총위원장, 김명환 민주노총위원장 등 남북 노동자 3단체 대표자들을 비롯해 단상에 나온 모든 남북노동자 관계자들이 발표를 했다.

 

남북노동자단체 대표자회의가 끝나고 남북노동자 대표단들은 서울 용산역에 있는 강제징용노동자상을 찾았다. 이어 오후 3시 남북노동자통일축구대회가 열리는 서울 상암 월드컵경기장으로 자리를 옮겨 남북 노동자 축구대회를 관람했다

▲ 남북노동자단체 대표자회의에서 서종수 서울노총 의장이 발표를 하고 있다.     © 기자뉴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8/11 [14:02]  최종편집: ⓒ 인터넷기자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남북노동자대표자회의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