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류지열 피디연합회장 "인터넷언론, 방송프로그램에 관심가져 달라"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창립 16주년 기념식 축사
 
기자뉴스 기사입력  2018/11/03 [14:07]
▲ 류지열 한국피디연합회장     © 기자뉴스

류지열 한국피디연합회장이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창립 16주년 기념식 축사를 통해 방송프로그램에 대한 인터넷언론의 역할을 부탁했다.

 

류지열 한국피디연합회장은 지난달 30일 오후 서울 프레스센터 18층 외신기자클럽에서 열린 한국인터넷기자협회(회장 김철관) 창립 16주년 기념식과 한국인터넷기자상 시상식에서 축사를 했다.

 

류 회장은 축사를 통해 행사장에 오기 전까지 한국인터넷기자협회하면 김철관 회장이 워낙 부지런하고 강한 캐릭터를 가지고 있어 김 회장만 기억하고 있었다그렇지만 한국인터넷기자협회가 창립 16주년이 된 것을 보면 뜨거웠던 격동기에 탄생을 한 것 같다고 밝혔다.

 

그는 그런 면에서 동료 언론인에 대한 관심이 적었다는 책망을 좀 했다한국인터넷기자협회가 그런 배경 속에서 탄생을 했고, 기존의 언론들이 발 빠르게 하지 못한 역할들을 그동안 인터넷기자협회에서 해왔다고 소개했다.

 

이어 지난 10년의 적폐정권 속에서 제대로 활동하지 못했던 주류 언론들 그리고 투항을 했던 주류 언론들을 대신해 인터넷언론이 맹활약을 해주셨다그 덕분에 지난 2016년 촛불 정국을 같이 승리로 이끈 주역이 됐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류 회장은 창립 16주년을 맞아 두 가지만 부탁드리겠다, 인터넷언론이 방송프로그램 보도에 소홀한 감이 있었다, 피디들이 만든 프로그램 제작환경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가져 달라, 방송프로그램이 다른 보도에 비해 결코 적지 않은 영향력이 있는데 소홀한 측면을 말한 것이라며 언론은 유리하나 불리하나 우리 편이냐 남의 편이냐를 따지기보다는 옳은가 틀린가를 먼저 생각하고 자판을 두들겨야 한다. 그런 측면에서 우리 진영의 잘못도 우리 진영의 아쉬운 점도 꼬집고 질타하는 그런 인터넷언론이 됐으면 한다고 꼬집었다.

 

이어 류 회장은 인터넷언론은 좀 더 자유롭기 때문에 그런 역할을 해줄 것이라고 믿는다오늘 창립 16주년 축하드리고 전국 피디들을 대표해 다시 축하를 드린다고 전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1/03 [14:07]  최종편집: ⓒ 인터넷기자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협 창립 16주년 류지열 피디연합회장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