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평화의 소녀상 조각한 작가, 언론자유 조형물도 조각
김운성-김서경 작가, 언론자유조형물 건립추진위 대표자회의 참석 디자인 설명
 
기자뉴스 김철관 기자 기사입력  2018/11/15 [02:27]
▲ 14일 오후 언론노조 회의실에서 평화의 소녀상을 조각한 김운성-김서경 작가가 언론자유 조형물 시안을 설명하고 있다.     © 기자뉴스


평화의 소녀상조각가인 김운성·김서경 작가가 프레스센터 앞마당에 세워질 언론자유조형물도 제작한다.

 

14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18층 전국언론노조 회의실에서 언론자유조형물 건립추진위원회 제2차 대표자 회의에서 평화의 소녀상조각가로 잘 알려진 김운성·김서경 작가의 언론자유조형물 디자인에 대한 작가 설명회가 열렸다.

 

두 작가는 설치하려고 하는 조형물이 공개된 자리에 세워져야 하기 때문에 포토 존으로도 이용되면서, 언론자유의 의지를 담을 수 있는 조형물이 나올 수 있게 노력하겠다자유와 평화의 언론으로서 거듭나는 그런 모습으로 상징화할 수 있게 하겠다고 말했다.

 

두 작가는 미리 준비해온 여러 시안들을 설명했고, 회의 참석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언론자유조형물 건립추진위원회 제2차 대표자 회의에서는 조형물 건물 위치와 조형물 디자인, 모금과 기부금, 추진위원 모집 등에 대해 논의했다.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1만원 이상이면 모금에 참여할 수 있다. 모금액은 2억원이 목표치다.

 

1만원에서 5만원 미만은 신문지면에 명단을 게재한다. 5만원 이상 10만원 미만은 신문지면 명단게재와 조형물 동판에 명단을 게재한다. 10만원 이상이면 신문지면 명단게재와 조형물 동판 명단게재, 문진 미니어처를 제공하게 된다.

 

언론자유조형물 건립 추진위원회는 언론자유조형물 건립으로 시민과 언론인들이 언론탄압의 역사를 기억하고, 다시는 언론자유를 억압하는 흑역사가 되풀이 되지 않도록 다짐하려 한다고 밝혔다.

 

특히 오는 1130일까지 1차 모금을 완료하고, 2차 모금은 1215일까지 마감하기로 결정했다. 언론자유조형물은 2019년 상반기 중으로 설 예정이다.

 

언론자유조형물 건립추진위원회 제2차 대표자 회의에는 한국기자협회, 전국언론노조, 한국PD연합회, 한국인터넷기자협회, 민주언론시민연합, 한국영상기자협회, 언론개혁시민연대, 동아투위, 자유언론실천재단, 80년 해직언론인회 등 대표자들이 참석했다

▲ 이날 대표자회의를 마친 후 김운성-김서경 작가가 류지열 PD연합회장, 김철관 인터넷기자협회장, 최성주 언론개혁시민연대 공동대표와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 기자뉴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1/15 [02:27]  최종편집: ⓒ 인터넷기자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서경-김운성 작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