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과학 > 언론·미디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설날 박원순 시장, 세월호-고 김용균 유가족 위로
5일 오후 광화문 광장 찾아 304명 세월호 합동 차례식 참석
 
기자뉴스 김철관 기자 기사입력  2019/02/05 [19:31]
▲ 5일 오후 광화문 광장을 을 찾은 박원순 서울시장이 고 김용균 노동자 어머니 김미숙 씨와 세월호 유가족들을 위로 하고 있다.     © 이요상


설날인 5일 오후 박원순 서울시장이 광화문 광장을 찾아 청년 비정규직 고 김용균 노동자 어머니 김미숙 씨와 세월호 합동분향소를 찾아 유가족을 위로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5일 오후 44.16광장 분향소 앞에 마련된 세월호 참사 희생자 304명 광화문 합동분향소 설 합동 차례식에 참석해 유가족들에게 위로의 말을 전했다. 이날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을 요구해왔던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의원도 함께했다. 이어 박 시장은 고 김용균 노동자 어머니 김미숙 씨 등 유가족을 만나, 위로의 뜻을 전했다.

 

한편 태안화력 비정규직 청년노동자 김용균 사망사고 진상규명 및 책임자처벌 시민대책위원회(고 김용균 시민대책위원회)는 이날 오후 230분 이곳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정규직 전환 등을 담은 당정청 합의안 수용을 밝혔고, 오는 9(62일째) 고인의 장례를 치루겠다고 발표했다.

▲ 세월호 합동 차례식     © 이요상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2/05 [19:31]  최종편집: ⓒ 인터넷기자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박원순 시장 세월호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