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과학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폭우에 방류한 팔당댐, 무서운 속도로 흘러
9일 오후 경기 하남 팔당댐 수문 방류
 
기자뉴스 김철관 기자 기사입력  2022/08/09 [22:13]
▲ 9일 오후 수문 열린 팔당댐     © 기자뉴스


지난 8일부터 이어진 서울 등 수도권을 중심으로 쏟아진 폭우가 9일도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이날 오후 7시경 경기 하남 팔당댐 열린 수문에서 물살이 거센 파도로 변해 무섭게 흐르고 있다.

 

지난 8일 서울 하루 강수량이 공식 381.5mm로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고 기상청은 밝히고 있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2/08/09 [22:13]  최종편집: ⓒ 기자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